컨텐츠 바로보기
  • Home
  • 우유이야기
  • 우유 관련정보
  • 건강상식과 Q&A

우유관련정보

  • 조회수 : 3,896
뼈에 칼슘이 감소하여 마치 뼈가 바람이 들은 무우나 우엉처럼 구멍이 숭숭 뚫려 잘 부숴지거나 부러지는 무서운 병이 골다공증이다. 노인들이 자리보전하여 누워있는 원인이 골다공증 때문으로 거론되고 있으며 중년여성이나 젊은 여성에게도 나타난다는 보고가 있다. 칼슘부족과 운동부족이 큰 원인이라고 한다.
골다공증 예방의 최우선은 나이가 들어 골량이 감소하기 전까지 얼마나 튼튼한 뼈를 만들어 두느냐에 달려있다. 가장 중요한 것은 칼슘이고 다음이 운동이다. 운동으로 자극을 주지 않으면 뼈에 칼슘이 저장되지 않으므로 어렵게 섭취한 칼슘마저도 낭비된다. 운동은 근육이 단련됨은 물론 햇볕을 받아 칼슘흡수를 촉진하는 비타민D를 만드는 효과가 있다.

칼슘섭취의 효율을 높이려면 다양한 식품을 균형 있게 섭취해야 한다. 칼슘섭취는 분량(양)도 중요하지만 장에서 흡수가 잘 되어야 한다.

우유, 유제품은 유당과 카제인이라는 성분이 있어 칼슘흡수를 도와준다고 한다. 흡수율이 좋은 우유, 유제품을 중심으로 생선이나 채소 그리고 해초 등 칼슘을 많이 함유한 식품을 골고루 섭취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이상적인 것은 칼슘흡수를 촉진하는 비타민D나 단백질 등이 많이 함유된 식품을 매일 식사를 통해 균형 있게 섭취하는 방법이다. 그리고 우유를 음용하면 하루 칼슘소요량의 1/3을 가볍게 섭취할 수가 있다.

* ‘우유이야기’의 컨텐츠는 J-milk에서 제공받아 서울우유의 홈페이지에서 서비스하는 것으로 번역과정에서 오류가 있을 수 있습니다.

* 본 컨텐츠의 소유권은 서울우유와 J-milk에 있으며 무단 전재 및 배포를 금지합니다.